드디어 낙타사파리를 떠나는 날.
낙타들이 속속 숙소 앞으로 도착했다.

사람들과 간단히 기념사진을 촬영 한 후,
낙타를 타고 길을 떠나기 시작했다.

호기심 많은 나는 또다시 오지랖넓게
인솔하는 인도인에게 이것저것 물어보았는데,
그에게 낙타를 조종(?)하는 명령어를 몇개 배울 수 있었다.

"달려~" 라고 하고싶으면 혀를 차면서 '똑~' (똑딱똑딱~ 거리는 시계소리 내듯) 소리를 내면 되고,
"일어서~" 라고 할때는 '쥬~' 라고 하면 된단다. -_-



낙타 한마리당 한사람의 낙타주인이 붙어서
끌고가다가 둘이 같이 낙타에 올라타고 가기를 반복하는데..

낙타타는게 재미있게 느껴지는 건,
오로지 처음 타고 난 후에 10분간이다.

그 후에는 별다른 감흥도 없고.. 그저 사타구니에 느껴지는 통증뿐.



사실 자이살메르보다 그나마 사막마을에 더 가깝다는 쿠리에서조차
영화에서 보는 그런 모래밖에 없는 허허벌판식 사막은 찾아보기 힘들다.

가끔 인도사막에서 찍었다며 모래벌판만 있는 사진들을 볼 수 있는데....
...갔다 와본 사람들은 안다.

딱 찍은 그 공간만 모래였을 거라는 사실.



한참을 낙타를 타고 가더니,
사막 한가운데에 가옥 몇채만으로 구성된 조그만 촌 동네에 들어섰다.

왜 멈추나 싶어 얘기를 들어보니,
낙타들 물을 먹여야 한단다.



낙타들이 물을 헐떡거리며 마시는 동안.
우리들은 또 다시 동네 꼬마아이들에게 휩싸였다.


"돈 있어요? 쵸콜렛 있어요? 스쿨펜 있어요?"




없단다...아가들아....



몇 번을 주머니를 뒤집어까며 돈 없다고 해도
아이들은 미련을 못 버렸는지 우리를 졸졸 따라다녔다.



다시 짐을 정리하는 동안.
낙타 몰이꾼 한명이 다가오더니 내게 말을 걸었다.

이 인도인은 몰이꾼들 중에서 대장인 듯 싶었는데,
유난히 말을 더듬거리는게 특이해서 내 기억에 남아있었다.

"사...사..사사사사....사....사막 와인에 대해 드..드..들어...봤어요?"

"네?"

"사...사..사사사사사사사 사막와 와와와 와인이..이라고 여..여기 서만 맛 볼 ....볼...볼 수..수수수 있는 와인이죠"

"뭔 말이여 -_-"

"하....하...하하하하.하하한 한번 맛...맛이라..라라라도 보세요."


이건 뭐 랩을 하는건지 말을 하는 건지.
가뜩이나 영어 히어링이 부족한 내게 이런 버퍼링 화법은 알아듣기 꽤 힘들다.

사실 한병에 거의 150~170루피 정도라니 너무 비싼금액이었고,
그저 맛만 보라는 이녀석들의 뻔한 속셈을 모를리 없없지만.

우다이뿌르에서 만난 한국인 형이
쿠리에서 맛본 '사막 와인' 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던지라
맛이라도 한번 보기로 했다.

그리하여 그 문제의 '사막와인' 한잔을 입으로 털어넣는 순간.




맛 없어.


정말 맛 없다는 말이 자동반사로 튀어나왔다.
이건 뭐 거의 맹물 수준이었는데,뭘 이런걸 돈 받고 팔겠다는 건지.

지금 우리의 모습이
마치 여행사를 통해 한국여행을 온 일본인 관광객들이 쇼핑을 강요당하는 현실과 오버랩 되었다. 


어쨋거나 사막와인을 마신 후, 내 표정을 본 몰이꾼은
군말없이 다시 짐을 챙기고 낙타를 몰기 시작했다.


▶ 인물 사진보기

'여행가기 > India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인도여행 31 - 가디사가르 호수  (6) 2009.09.14
인도여행 30 - 사막의 밤  (6) 2009.08.15
인도여행 29 - 낙타사파리 출발  (11) 2009.08.06
인도여행 28 - 삐끼가 되어보기  (4) 2009.07.16
인도여행 27 - 잡념  (5) 2009.07.16
:: 2009. 8. 6. 00:49 여행가기/India
Comment      [당신의 댓글이 한 생명을 살립니다]
  1.   2009.08.14 16:55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재밌게 읽었습니다 ㅎ
  2. 주연  2009.12.20 23:32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    완전 ㅋㅋㅋㅋ

    그 말더듬는 아저씨 히트였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

    ㅋㅋㅋㅋ

    그리고 사막와인은 심각하게 맛없더라 ㅋㅋㅋ
  3. ophelia  2010.09.23 23:46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1월에 한달정도 인도 해외봉사 + 후에 7일 자유여행 가게되는 1인 입니다
    인도 배낭여행 쳐서 들어오게됬고 아까부터 정주행중인데 너무 재밌어요 ㅋㅋ
    • Mossal  2010.09.24 22:18 신고     수정/삭제
      해외봉사라면.. 첸나이? 콜카타인가요? ㅎ
      좋은 경험이겠군요. (부럽)

      자유롭게 움직일 수 있는게 7일이라는게 좀 아쉽긴하지만..
      일정만 잘 짜두면 알찬 여행이 될 것 같아요! ㅎㅎ
  4. verso  2011.03.14 11:15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ㅋㅋㅋㅋㅋㅋㅋ...혼자 읽기에 너무 아까운 글입니다. 새마을 스퓌커라도 불어서 동네방네 골짝사람들 끌어모아 다같이 보등가 해야겠다능..
  5. 뽕짜르트  2011.05.13 01:19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버퍼링 아저씨가 진정 대장이라면 밑에 직원들 참 힘들겄네유....ㅡ_ㅡ
  6. 1번뻐스  2011.06.04 18:36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ㅋ쥔장...너무웃기는거 아남유?

    낙타사파리는 아부다비 추천요!!

    끝없이 펼쳐진 사막에서 밤하늘의 별을 보는 맛이란... 그 옛날 동방박사가 된듯한 느낌이랄까...
    • Mossal  2011.06.05 19:11 신고     수정/삭제
      아부다비.
      꼭 낙타사파리가 아니어도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.
  7. 한수진  2011.09.02 20:28   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    낙타사파리는 내 기억에 변(?) 을 당한 것 밖에 없구나...ㅠ.ㅠ

    그리고 사파리 이후 왠지 동물등어리(?)는 나랑 맞지않는듯한 느낌이 든다..ㅋㅋ

페이스북 친구추가
즐겨찾기 추가하는거 그리 어렵지 않아요
Q & A