본문 바로가기

I My Me Mine/생각하기

하늘이 알고, 땅이 알고, CCTV가 안다.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일상의 쳇바퀴속에서 문득 떠오른 물음표 하나.

Q1.
"서울 지하철을 타고 5호선 양평역에서부터 4호선 수유역까지 간다면 CCTV에 내 얼굴이 어느정도나 찍힐까?"

............

........

.....

...
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

A1.
".......정답은 19번!! ㅡ_ㅡ;"


마음만 먹으면 24시간 중에 23시간 59분을 감시할 수 있는 세상.
고로.. 이 세상 모든일은 하늘이 알고, 땅이 알고, CCTV가 안다.

'I My Me Mine > 생각하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모르겠습니다  (3) 2008.11.10
관점  (2) 2008.07.10
mossal.com  (4) 2008.04.22
낯설음  (3) 2007.12.05
하늘이 알고, 땅이 알고, CCTV가 안다.  (2) 2007.11.11
  • 알 수 없는 사용자 2007.12.24 15:21

    랜덤으로 와서 잠깐 글들을 읽으면서 느낀건데요,

    카피능력이 좋으신거같아요 (여기서 카피는 광고카피)